CJ 냉동피자 공장 완공…세계 최대규모 캔자스에

CJ 냉동피자 공장 완공…세계 최대규모 캔자스에

최고관리자 0 204

e656dca07d3e4d4f916e68ec63b71cda_1684936816_1967.jpeg 

슈완스 살리나 피자 공장 조감도 [CJ제일제당 제공] 



“미국 넘버원 식품기업 도약”


CJ제일제당이 미국에 세계 최대 규모의 냉동피자 생산시설을 구축해 미국 식품사업 경쟁력 강화에 박차를 가한다고 21일 밝혔다.
 
CJ제일제당은 캔자스주 살리나에 있는 슈완스의 피자 공장을 약 4만㎡ 증설해 축구 경기장 약 12개 크기인 9만㎡의 세계 최대 규모 냉동피자 생산시설을 확보했다.
 
이곳에서는 CJ제일제당이 2019년 인수한 미국 냉동식품 기업 슈완스의 대표 제품인 레드바론과 토니스 등을 생산한다.
 
앞서 지난 19일에는 데이비드 톨랜드 캔자스주 부지사를 비롯한 지역 관계자들과 슈완스 주요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완공식이 열렸다. 


디미트리오스 스미리니오스 슈완스 최고경영자(CEO)는 “미국 내 급증하는 냉동피자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레드바론 브랜드의 생산 역량을 크게 늘렸다”며 “세계 최고 수준의 최첨단 제조시설을 바탕으로 압도적인 피자 시장 지위를 확보하는  한편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CJ제일제당은 살리나 공장 내 물류센터도 확장하고 있다. 오는 2025년 완공될 물류센터는 냉동피자와 함께 비비고를 포함한 K-푸드 제품들의 미국 내 유통을 책임질 예정이다. 업체는 시설 확장을 통해 미국 식품사업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중앙일보> 

 
0 Comments
플로리다조아 최신글